AT&T에서 YPMobile 이라는 이름으로 음성 검색 서비스를 앱스토어에 내놓았다. 대부분의 음성 검색 서비스처럼 Application 형태이지만 단순한 음성 검색외에 POI 를 중심으로 하는 검색을 지원하여 차별화를 보였다. 기본적으로 현재 위치를 기반으로 하여 검색 결과를 하는 것은 물론이다.

동작 완성도가 궁금하여 테스트 해보았으니 영어 발음이 형편없는지 인식이 되지 않았다. 해외 리뷰 사이트를 찾아보니 단어에 대한 인식률은 거의 완벽하나, 문장에 대한 인식률은 극히 떨어지는 것 같다. 검색 결과 역시 국내(현재 위치로 검색하면) 아무 것도 나오지 않는다.

참고로 YPMobile의 음성검색은 AT&T Interactive labs의 솔루션을 사용하고 있으며, 현재 앱스토어에 올라와 있는 음성검색 서비스들은 Nuance, Google, Vlingo, Microsoft 등의 제품으로 약 10여개 정도가 되고 있다. 대부분의 어플 수준이나 Flow가 그만그만하며, 문장검색에 취약점을 가지고 있어 실제 시장에서의 영향력을 가지기 힘들다. 단어 두어개 검색하려고 브라우저 대신 특정 어플을 띄우는 사용자는 많지 않기 때문이다.

그리고 기술이 좋아져 인식률이 높아지는 시대가 되었다면, 그때는 이미 사용자들의 모바일 타이핑에 대한 거부감은 거의 없어지고 또다른 대체제(AR 등)가 나오리라 생각된다. 개인적으로는 매우 부정적인 서비스 중에 하나..